'신인왕마저' 日야구 12개 전 구단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신창용 / 2022-01-22 10:07:37
  • facebookfacebook
  • twittertwitter
  • kakaokakao
  • pinterestpinterest
  • navernaver
  • bandband
  • -
  • +
  • print
▲ 미야기 히로야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신인왕마저' 日야구 12개 전 구단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일본프로야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다.

오릭스 버펄로스 구단은 지난 21일 좌완 투수 미야기 히로야(21)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미야기는 20일 목 통증을 호소해 오사카 시내 병원에서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았다.

미야기는 첫 풀타임 시즌이던 지난해 14승 5패 평균자책점 2.65의 빼어난 성적으로 퍼시픽리그 신인왕에 올랐다.

닛칸스포츠는 "오릭스는 이전까지 일본프로야구 12개 구단에서 유일하게 코로나19 감염자가 제로(0)였다"며 "야구계로 확대되는 코로나19가 우려된다"고 전했다.

(끝)

(C) Yonhap News Agency. All Rights Reserved